• 04.21 (일)
    • 서울시
    • 17°C
    • 04.21 (일)
    • 경기도
    • 14°C
    • 04.21 (일)
    • 인천시
    • 14°C
    • 04.21 (일)
    • 대구시
    • 22°C
    • 04.21 (일)
    • 대전시
    • 21°C
    • 04.21 (일)
    • 광주시
    • 22°C
    • 04.21 (일)
    • 부산시
    • 20°C
    • 04.21 (일)
    • 울산시
    • 22°C
    • 04.21 (일)
    • 경상북도
    • 17°C
    • 04.21 (일)
    • 강원도
    • 19°C
    • 04.21 (일)
    • 충청북도
    • 19°C
    • 04.21 (일)
    • 전라북도
    • 22°C
    • 04.21 (일)
    • 전라남도
    • 20°C
    • 04.21 (일)
    • 제주자치도
    • 20°C
    • 04.21 (일)
    • 경상남도
    • 22°C

업계뉴스

여대생 브래지어 벗게한 경찰, 해명은...

호텔업 | 2012-09-03

중국서 ‘살인 진드기’ 공포…벌써 10 사망

올해 들어 중국에서 280여명이 ‘진드기병’에 걸려 10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진드기병에 걸리면 열이 나고 피 속 혈소판이 감소한다. 또 간·신장 기능이 저하되고 출혈열 또는 뇌염을 앓기도 한다. 최근 몇 년 동안 중국은 이 진드기병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최근 3년 동안 허난성에서 진드기에 물린 557명의 환자 가운데 18명이 숨진 것을 비롯해 중국 12개 성에서 모두 33명이 사망했다.

 

 

바퀴벌레 아이큐가 340? 천재 아이큐의 2

바퀴벌레 아이큐가 사람보다 높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미국 디트로이트 생체과학 연구소는 바퀴벌레가 위험에 처했을 때 상상할 수 없는 능력을 발휘한다고 보고했다. 이 연구 결과에는 바퀴벌레가 순간 시속이 150km까지 높일 수 있으며 일시적으로 아이큐가 340 이상으로 상승한다고 밝혀졌다. 일시적이지만 사람보다 훨씬 높은 아이큐를 지녔다.네티즌들은 "공룡이 사라질 때도 살아남은 이유가 있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북한기로 오인…해병대, 민항기에 10분간 사격

해병대 경계병들이 민항기를 북한기로 오인해 총격하는 일이 벌어졌다. 17 새벽 4시쯤 강화군 해병 2사단 소속 경계병들은 비행기 소리가 나자 K-2 소총으로 10분간 경계사격을 했다. 군 관계자는 "민항기 항로에서 이탈한 미확인 비행체가 나타나 북한 공군기로 판단해 사격했다" "사정거리 밖이라 민항기에 피해는 없었다"고 말했다. 국토해양부 측은 문제의 민항기는 인천공항에 착륙하기 위해 고도를 낮춘 상태였지만 항로를 이탈하지 않았다고 밝혔.

 

 

애플 엄청난 현금…"삼성 빼곤 있다"

애플이 삼성전자를 제외한 휴대전화 제조업체들을 거의 모두 살 수 있을 정도의 엄청난 현금성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미 경제전문지 포춘 인터넷판이 보도했다. 계속해서 불어나고 있는 애플의 유동자산 규모가 최근 위축되고 있는 경쟁사들의 기업가치 총액을 조만간 뛰어 넘을 것이라며, 내주에 발표될 애플의 분기별 실적을 추정한 결과 애플의 유동자산 규모는 700억달러(한화 76조원 상당)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가르시아, 정말 언빌리버블" 류현진의 감탄

한화이글스 소속 야구선수 카림 가르시아가 2게임 연속 만루홈런에 이어 끝내기 홈런으로 홈런 전문 타자로 등극했다. 가르시아는 지난 16일 대전구장에서 열린 기아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7 2사 만루에 유동훈의 초구를 받아쳐 좌중간 담장을 넘겼다. 이날 만루홈런으로 가르시아는 지난 15 6회 만루포를 포함 역대 4번째로 연속 2경기 만루홈런 기록의 위엄을 달성했다

 

 

여대생 브래지어 벗게한 경찰, 해명은...

경찰이 지난 10일 열린 ‘반값등록금 촛불시위’에서 연행한 여대생에게 브래지어를 벗으라고 해 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 한대련은 “서울 광진경찰서가 연행된 여학생들이 유치장 입감 시 브래지어를 모두 벗게 했고, 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은 상태에서 남성 조사관으로부터 조사를 받게 해 여학생들의 성적 수치심을 일으켰다”고 밝혔다.

 

 

A급 1천만원 인터넷 난자거래 브로커 적발

경찰에 따르면 구씨 등 브로커들은 2009 9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포털 사이트에 불임정보를 공유하는 카페를 운영하며 송씨 등 난자 제공자와 난자를 이식 받을 불임여성을 모집, 모두 16차례에 걸쳐 매매를 중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이들은 난자 의뢰인에게 500~1천만 원을 받고 이 가운데 100~600만원을 제공자에게 떼줘 차액을 남기는 수법으로 모두 3천여만 원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세계 비싼 생활비 도시 서울 22위, 1위는?

세계에서 생활비가 가장 많이 드는 도시는 일본 도쿄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은 22위를 기록했다. 13일 세계 주요 도시의 생활비 수준을 매년 조사해 발표하는 영국 국제인력자원관리업체 ECA 인터내셔널이 이같이 발표했다. 이번 결과는 주택이나 자동차, 교육비 등은 제외하고 식료품과 의료비 등 생활 물가만으로 따져 물가가 가장 비싼 도시를 선정했다. 위는 노르웨이의 오슬로 3위는 일본의 나고야, 4위는 노르웨이 스타방에르 5위는 일본의 요코하마였다.

 

 

간소화 운전면허시험 시행

기존 기능시험은 굴절과 방향 전환 코스 등 11개 과정이 포함되었으나 바뀐 기능시험에서는 이러한 코스가 모두 없어지고 간단한 차량 조작과 50미터 주행 능력만 측정한다. 기존에 주차 코스가 기능시험에 포함되었다면 바뀐 시험에서는 기능에서 주차가 모두 없어지고 평행주차주행시험 중 치뤄진다. 또 의무교육 시간도 25시간에서 8시간 단축된다. 한편 대체로 반기는 분위기지만 면허 취득 후 실제 운전이 가능할 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삼겹살·자장면·설렁탕 외식가격 `껑충

삼겹살, 김치찌개, 자장면, 짬뽕 등 서민들이 주로 찾는 외식품목의 가격 인상 폭이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2배 이상 웃돈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5월 기준 외식품목 38개 가운데 가장 많이 가격이 오른 품목은 삼겹살로 1년 전과 비교하면 14.5%가 상승했다. 자장면과 짬뽕은 1년 전보다 각각 8.2%, 8.3%가 올랐고, 탕수육은 11.4% 급등했다. 지난달 설렁탕 가격은 전년 같은 달보다 8.8%, 냉면은 8.9%가 올랐고, 김치찌개 백반과 된장찌개 백반도 각각 7.3%, 7.2%의 높은 오름세를 보였다.

 

 

다른 기사 더보기

목록 전체보기

기사제보
이름*
이메일
내용*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114길 38, 8층(대치동, 동일타워)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