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3.21 (목)
    • 서울시
    • 10°C
    • 03.21 (목)
    • 경기도
    • 10°C
    • 03.21 (목)
    • 인천시
    • 9°C
    • 03.21 (목)
    • 대구시
    • 14°C
    • 03.21 (목)
    • 대전시
    • 12°C
    • 03.21 (목)
    • 광주시
    • 14°C
    • 03.21 (목)
    • 부산시
    • 17°C
    • 03.21 (목)
    • 울산시
    • 14°C
    • 03.21 (목)
    • 경상북도
    • 12°C
    • 03.21 (목)
    • 강원도
    • 9°C
    • 03.21 (목)
    • 충청북도
    • 12°C
    • 03.21 (목)
    • 전라북도
    • 12°C
    • 03.21 (목)
    • 전라남도
    • 11°C
    • 03.21 (목)
    • 제주자치도
    • 16°C
    • 03.21 (목)
    • 경상남도
    • 16°C

업계뉴스

2016년 4월 업계뉴스 1탄

호텔업 | 2016-04-05

1. 한국은행, 음식숙박업 현금취득비중 23%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5년도 경제주체별 화폐사용형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업종별 현금취득비중은 음식숙박업(23%), 운수업(13.4%), 스포츠&여가업(10.7%)등이 상대적으로 높았으며 도소매업(2.7%), 건설업(1.5%)등이 낮은 편이었다. 금융기간 입출금에 있어서도 통상 여타 경제주체들이 주로 금융기관에서 현금을 인출하는 것과는 달리 자영업자와 음식숙박업체는 인출뿐 아니라 입금도 많이 한다고...

 

2. 억대 연봉자, 숙박업은 몇 명이나?

전국 근로자 100명 중 3명이 억대 연봉을 받는 것으로 드러났다. 억대 연봉자가 제일 많은 업종은 금융·보험업으로 이 업계 근로자 49만7569명 중 18.3%(9만936명)를 차지했다. 이어 전기·가스·수도업(13.3%), 제조업(4.6%), 광업(4.6%), 보건업(3.2%)등 이 순위를 이어갔다. 음식, 숙박업은 억대 연봉자 비율이 가장 낮아 0.3%에 불과했다.

 

3. 전라남도 210억, 1% 저리융자 나선다.

전라남도가 저렴한 관광숙박시설 확충과 외국인 관광객이 선호하는 환경 개선을 위해 올해 210억 원 규모의 금융지원에 나선다. 특히 우수 모텔 가운데 개방형 안내데스크 설치, 트윈침대 설치 등 호텔급 개보수를 원하는 업체와, 노후 숙박업소를 호스텔로 변경하려는 업체까지 지원 범위를 확대하는 등 다양하고 저렴한 숙박시설 확충에 중점을 뒀다. 대출금리는 1%로 3개월 변동금리를 적용하며, 업체별 최대 융자 규모는 신축 30억 원, 증축 10억원, 개보수 5억 원이다. 자세한 사항은 전라남도 관광과(061-286-5222), 시군 관광과로 문의하면 된다.

 

4. 특급호텔 1박에 5만원, 모텔 피해 확산

제주지역 호텔들이 예약률을 끌어올리기 위해 자구대책으로 소셜커머스를 통한 가격내리기 경쟁에 나서면서 숙박시설 과잉공급의 폐해가 현실화되고 있다. 실제 1박에 33만원하는 특1급호텔이 76% 할인된 7만8천원에, 26만원하는 비즈니스호텔은 5만9천원에 판매되는 등 덤핑이 줄을 잇고 있다. 특히 이 같은 현상은 모텔이나 여관 등 도내 전 숙박업체에까지 악영향이 불가피해 호텔업 침체에 대한 우려가 일고 있다.

 

5. 고급 모텔 투숙해 컴퓨터 부품만 빼네

고급 모텔에서 그래픽카드와 램, 중앙처리장치(CPU) 등 컴퓨터 부품을 훔쳐 조립PC 완제품을 만들어 판 전직 컴퓨터 제조사 직원 A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무직인 A씨는 전국의 모텔을 소개하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시설이 좋은 모텔만 범행 대상으로 고른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객실을 몇 시간 빌리거나 투
숙한 뒤 컴퓨터를 분해해 주요 부품을 가져 나왔다.

 

다른 기사 더보기

목록 전체보기

기사제보
이름*
이메일
내용*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