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2.16 (토)
    • 서울시
    • 0°C
    • 02.16 (토)
    • 경기도
    • -1°C
    • 02.16 (토)
    • 인천시
    • 0°C
    • 02.16 (토)
    • 대구시
    • 2°C
    • 02.16 (토)
    • 대전시
    • 1°C
    • 02.16 (토)
    • 광주시
    • 1°C
    • 02.16 (토)
    • 부산시
    • 4°C
    • 02.16 (토)
    • 울산시
    • 3°C
    • 02.16 (토)
    • 경상북도
    • 0°C
    • 02.16 (토)
    • 강원도
    • 1°C
    • 02.16 (토)
    • 충청북도
    • -1°C
    • 02.16 (토)
    • 전라북도
    • 1°C
    • 02.16 (토)
    • 전라남도
    • 0°C
    • 02.16 (토)
    • 제주자치도
    • 4°C
    • 02.16 (토)
    • 경상남도
    • 3°C

업계뉴스

‘1명 사망’ 화곡동 모텔 화재…

호텔업 | 2014-10-20

서울 강서구 화곡동의 한 모텔에서 불이 나 1명이 숨지고 33명이 다쳤다. 

지난 18일 오후 9시30분쯤 A모텔 지상 주차장 창고에서 불이 나 1층 통로로 연결돼 있던 바로 옆 모텔까지 번졌다. 두 모텔에는 중국인 관광객 42명을 포함해 총 90명의 투숙객이 머물고 있었다. 불이 나자 투숙객 가운데 27명은 건물 옥상으로 긴급 대피해 2시간여 만에 모두 구조됐다.

그러나 이 불로 인해 A모텔 상층부 객실에 머물고 있던 송모(43•여)씨가 숨졌다. 이모(21)씨 등 투숙객 32명도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구조 작업을 벌이던 소방대원 1명도 위에서 떨어진 대리석 파편에 맞아 뇌진탕 증세를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경찰에 따르면 처음 불이 난 모텔은 8개층에 47실, 불이 옮겨 붙은 모텔은 구관 6개층•신관 8개층에 총 40실을 갖춘 중형급 모텔이지만 화재 시 이를 알릴 수 있는 방송시설은 전혀 없었다. 투숙객들 역시 화재 당시 경보기나 스프링클러가 작동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당시 모텔 측은 투숙객들에게 인터폰을 하거나 문을 두드리는 방식으로 화재 사실을 알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다른 기사 더보기

목록 전체보기

기사제보
이름*
이메일
내용*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