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4.21 (일)
    • 서울시
    • 17°C
    • 04.21 (일)
    • 경기도
    • 14°C
    • 04.21 (일)
    • 인천시
    • 14°C
    • 04.21 (일)
    • 대구시
    • 22°C
    • 04.21 (일)
    • 대전시
    • 21°C
    • 04.21 (일)
    • 광주시
    • 22°C
    • 04.21 (일)
    • 부산시
    • 20°C
    • 04.21 (일)
    • 울산시
    • 22°C
    • 04.21 (일)
    • 경상북도
    • 17°C
    • 04.21 (일)
    • 강원도
    • 19°C
    • 04.21 (일)
    • 충청북도
    • 19°C
    • 04.21 (일)
    • 전라북도
    • 22°C
    • 04.21 (일)
    • 전라남도
    • 20°C
    • 04.21 (일)
    • 제주자치도
    • 20°C
    • 04.21 (일)
    • 경상남도
    • 22°C

호텔리어

노래방 룸이 신기하고 생각보다 만족했었습니다

호텔업 | 2013-12-11

댓글의 기술



효과적인 불만후기 응대법

평범한 업체들은 악성후기 한두개만 생겨도 불안해 하지만 , 잘나가는 업체들은 오히려 환영한다. 회원들의 불만 후기에 달린 업체의 성실한 답변이 칭찬 후기보다 더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다는걸 알기 때문이다. 예의를 갖춘 정중한 사과를 통해 업체의 친절함을, 그리고 서비스와 시설 개선에 대한 약속을 통해 잠재적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업체를 알리는 기회를 얻는 것이다. 꼼꼼한 소비자들은 화려한 광고 문구보다 고객 게시판에서 오가는 내용을 더욱 신뢰하기 마련이다. 모범적인 후기 응대 사례를 살펴보고, 댓글의 기술을 익혀보자.

노래방 룸이 신기해서 가보았는데, 생각보다 만족이었습니다. 마이크 에코가 너무 없었지만 나름 만족했습니다. 건의사항 드릴 부분이 있다면, 욕조가 깨끗했으면 좋겠습니다. 이번엔 이용을 못했네요 다음 번 방문 시 이용할 수 있게 잘 부탁 드리겠습니다. 번창하세요.

안녕하세요. 저희 업체를 이용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노래방 룸을 만족하며 사용하셨다고 하시니 다행입니다. 에코 기능은 빵빵하게 다시 설정하였으니 다음 번에 다시 확인해주세요. 또한 건의해주신 욕조청소 상태가 불량하여 사용을 못하셨다니 정말 죄송합니다. 앞으로는 그런 일이 없도록 저희가 위생상태에 더욱 신경 쓰고 교육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리겠습니다.

프리미엄 같지도 않고 스탠다드 방 같았습니다. 사진보고 기대하고 갔지만 별로였습니다. 침대에 시트 갈았다는 멘트가 있었지만 다른 사람의 머리카락도 있고, 화장실 욕조도 물기도 그대로였습니다.

안녕하세요 회원님. 이용하시는데 있어 몇 가지 불편을 느끼셨다니 죄송합니다. 저희는 객실 청소 시 침구류를 전부 갈고 있습니다. 이용하시면서 머리카락이 발견되었다니 너무나 죄송합니다. 객실 크기에 관하여 말씀해주신 부분은 저희 가게는 객실 크기가 비슷하여 서비스로 고객님들을 만족시켜드리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이 부족하지만 다른 부분들로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무한대실인 줄 알고 이용했는데 입실한지 4시간만에 빼빼로 데이라서 퇴실해야 한다고 하시고, 입실할 때 안내했다고 하시는데 저는 그런 말 듣지 못했습니다.

편안한 휴식을 드렸어야 했는데 죄송합니다. 빼빼로 데이에는 요금을 비싸게 받을 수는 없지만 대실 손님들의 문의가 많았던 관계로 입실하시기 전에 안내해 드린 바와 같이 무한 대실을 상황에 따른 유연한 대처로 시간 조정을 안내 드렸습니다. 충분한 설명을 못해드린 점 죄송합니다. 이용하시기에 다소 불편함 점이 있었음을 저희도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편안한 휴식을 드리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후기 감사드립니다.

호텔업닷컴 (http://www.hotelu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숙박신문, 숙박매거진, 모텔, 호텔업, 야놀자, 호텔야자)

다른 기사 더보기

목록 전체보기

기사제보
이름*
이메일
내용*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114길 38, 8층(대치동, 동일타워)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