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3.23 (토)
    • 서울시
    • 4°C
    • 03.23 (토)
    • 경기도
    • 4°C
    • 03.23 (토)
    • 인천시
    • 4°C
    • 03.23 (토)
    • 대구시
    • 5°C
    • 03.23 (토)
    • 대전시
    • 4°C
    • 03.23 (토)
    • 광주시
    • 4°C
    • 03.23 (토)
    • 부산시
    • 6°C
    • 03.23 (토)
    • 울산시
    • 4°C
    • 03.23 (토)
    • 경상북도
    • 1°C
    • 03.23 (토)
    • 강원도
    • 4°C
    • 03.23 (토)
    • 충청북도
    • 2°C
    • 03.23 (토)
    • 전라북도
    • 4°C
    • 03.23 (토)
    • 전라남도
    • 5°C
    • 03.23 (토)
    • 제주자치도
    • 8°C
    • 03.23 (토)
    • 경상남도
    • 3°C
익명수다방

커뮤니티운영정책

만술 아비의 축문
익명등록일2016.09.05 17:14:00조회701

	

만술아비의 축문


                    - 박목월 -


아베요 아베요


내 눈이 티눈인걸


아베도 알지러요


등잔불도 없는 제삿상에


축문이 당한기요


눌러눌러


소금에 밥이나 많이 묵고 가이소


윤사월 보릿고개


아베도 알지러요


간고등어 한 손이믄


아베 소원 풀어드리련만


저승길 배고플라요


소금에 밥이나 많이 묵고 가이소



여보게 만술(萬述) 아비


니 정성이 엄첩다


이승 저승 다 다녀도


인정보다 귀한 것 있을락꼬


망령(亡靈)도 응감(應感)하여, 되돌아가는 저승길에


니 정성 느껴 느껴 세상에는 굵은 밤이슬이 ​온다.


-


​* 티눈- 까막눈


* 엄첩다- 대견스럽고 엄청나다.​


1연의 화자는 제사를 지내는 아들이고


2연의 화자는 제3자다.


​1~2행에서는 시적 화자의 문맹(文盲)을, 3~4행에서는 제사상에 촛불조차 없음을,


5행에서는 제문(祭文)도 없다는 것을 보여 준다.


제사상에 촛불조차 없을만큼 가난하고 까막눈이니 제문을 써 붙일 리 없다.


생전 아비가 좋아했을법한 간고등어를 올려놓고 마음을 달랬으면 하건만 보릿고개니 엄두를 내지 못한다.


그저 소금과 밥을 올려놓고 많이 드시고 가시라 한다.


그저 많이 드시고 가시랄밖에


우리 정서가 찬은 없어도~ 비록 차린 건 없어도 "많이 먹으라" 하지 않던가.


아들은 ​차릴 게 없으니 밥이나마 눌러 눌러 정성스럽게 퍼담은 것이다.


 


이에 제 3자가 만술아비에게 말한다.


없는 살림에 정성이 갸륵하구나. 인정보다 귀한 것이 있겠는가하고.


아버지도 그런 아들의 처지를 알고 또한 정성만큼은 알테니 되돌아가는 저승길에


눈시울 적실 거라 말한다.


굵은 밤이슬은 아비의 눈물이다.



인정과 정성이 첫째다. 절차와 형식은 그 다음이다. ​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5150 알바좀 할거없을까요(10) 익명 225 19.03.21
5149 모텔 일 할거면 최저임금 계산 방법 정도는 알고 가자(2) 익명 156 19.03.21
5148 당번분들 입단속하세요(17) 익명 311 19.03.20
5147 돈 아까워서 모텔 어떻게 운영 하시나요 ?(9) 익명 274 19.03.20
5146 해당 글은 블라인드처리 되었습니다. 익명 8 19.03.19
5145 호텔업에 감사합니다(6) 익명 207 19.03.19
5144 구인란 급여액과 실제구인급여액 다른경우?(3) 익명 173 19.03.19
5143 내가 팩트하나 얘기해줄까?(10) 익명 397 19.03.17
5142 리니지 같이하실분 있나요?(4) 익명 161 19.03.17
5141 여긴 요즘 어떤가요?(6) 익명 280 19.03.16
5140 호텔업 관계자님 감사합니다(6) 익명 264 19.03.16
5139 게시판 글 리젠이...(3) 익명 161 19.03.16
5138 격일제 당번분들 휴게시간 몇시간이세요?(6) 익명 347 19.03.15
5137 해당 글은 블라인드처리 되었습니다. 익명 134 19.03.14
5136 해당 글은 블라인드처리 되었습니다. 익명 29 19.03.13
5135 지배인 하면 결혼 할수있겠남(17) 익명 382 19.03.12
5134 이런 구인광고도 있네요(10) 익명 330 19.03.12
5133 알바ㅊㄱ 님들이 부르짖던(6) 익명 312 19.03.11
5132 수원 일한지 2주째 (9) 익명 505 19.03.10
5131 호텔업 관계자님 다시한번 글올립니다(22) 익명 535 19.03.08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