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2.17 (일)
    • 서울시
    • -6°C
    • 02.17 (일)
    • 경기도
    • -6°C
    • 02.17 (일)
    • 인천시
    • -8°C
    • 02.17 (일)
    • 대구시
    • -2°C
    • 02.17 (일)
    • 대전시
    • -5°C
    • 02.17 (일)
    • 광주시
    • -2°C
    • 02.17 (일)
    • 부산시
    • 0°C
    • 02.17 (일)
    • 울산시
    • -2°C
    • 02.17 (일)
    • 경상북도
    • 1°C
    • 02.17 (일)
    • 강원도
    • -8°C
    • 02.17 (일)
    • 충청북도
    • -5°C
    • 02.17 (일)
    • 전라북도
    • -3°C
    • 02.17 (일)
    • 전라남도
    • 0°C
    • 02.17 (일)
    • 제주자치도
    • 3°C
    • 02.17 (일)
    • 경상남도
    • -2°C
취업수다방

커뮤니티운영정책

당번생활을 끝내며....
경력11년등록일2017.02.20 18:53:16조회2,567

	

그냥 푸념입니다 ㅎㅎ

높임말 생략할께요 ㅎㅎ

강남 룸싸롱에서 나름 선방하고있는 구좌였지...

어디나 그렇듯 같은분야에서 오랜세월이 쌓이면 등떠밀리듯이 한단계 한단계 올라가게 되잖아

나도 팀장을 거쳐 룸 42개짜리 대형업소의 총전무까지 올라갔지

일주일에 간부회의 2번만 출근해도 월급이 500가까이 나오는....

그렇게 내가 시작한 화류계는 장미빛이였어

허나 왠걸 직책유지를 위해 팀원이 필요했고 팀원들이 가게에서 땡기가는 일명 마이킹 보증을 뜻했던 뜻하지않았던 내가 서게되었지.

팀원들 외상값 마이킹 때먹고 하나 둘씩 잠수타고 나는 내 월급나오는거외 내가 손님 받아 남긴 와리까지 더해서 팀원들의 빚을 채워 넣고 그렇게 나는 망가져갔어

그리고 나역시 잠수를 선택하게 되었지.

그런데 잠수를 타려면 먹고 잘곳은 있어야 하잖아?

나에게 그런돈은 남아있지 않았어

그래서 배운게 도둑질이라고 당번경력11년을 내세워 지방도시에 조그만 모텔을 골라 취업하게 되었어

 

여기서부터가 본론이야

그냥 잠수타려고 들어갔던 안산ㅍㅅ호텔

방27개의 아주 작은 업소였어

11년 당번경력이 스스로에게 귓속말을 해주는듯 좋은사장 가족같은 분위기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아주 오래전부터 그러했듯이 착한척하는 사장과 가축같은 분위기만 있을것이라고...

혼자 그렇게 정의하며 그냥 그렇게 적당히 할것만 하며 세월을 보내는데

그런데 여기 사장님은 너무나 달랐어.

하루 두끼 기사 식당에서 먹고싶은거 시켜먹고 혹시 그래도 출출하면 앞중국집에서 가게계산으로 아무거나 자꾸 시켜먹으라는 사장님....

그리고 싸이트마감시간인 새벽2시쯤이면 손님이 많지 않아 피곤하지도 않은데 프론트 온돌바닥에 침낭부터 깔아주며 누워서 손님오면 받으라고 억지로 눕히는 사장님...

그리고 조금이라도 힘든작업 아니 너무 쉬운작업하나를 마쳐도 그냥 들여보내지 못하고 순댓국집으로 데리고가 내가 좋아하는 국밥과 막걸리를 시켜주고 정작 본인은 잘 먹지도 않는 막걸리를 자기잔에도 따라서 짠해주고 한잔 들이키는 그한잔도 술이라고 얼굴 빨개져서 수고많았다고 또 자꾸 작업시켜 미안하다고 하는 사장님...

후배결혼식에 버스타고가면 되겠냐고 본인 외제차를 내어주는 사장님...

비번날 출출해서 숙소에서 내려오다 걸리면 자기 카드 쥐어주며 먹고싶은거 사먹고 들어오라는사장님...

너무 감동이지?

호텔사장들중 이런사람이 존재하더라고...

다시 내생활로 복귀하게 되서 이자리를 떠나게 되었네

정말 내기억속에 오래 그리고 깊이 남을것 같다.

혹시 나를 대신해서  안산에 ㅍㅅ 호텔에서 일하게 되거든 이글 떠올리고 조용히 말뚝 박아라 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16577 요증 정말 일자리 구하기 힘드네요.....(4) 루키지 277 19.02.12
16576 여기에 쓰면 삭제되나요?(1) 다온 180 19.02.11
16575 최저임금과 블랙구인광고(3) 베팅업 384 19.02.07
16574 안녕하세요, 베팅업입니다.(1) 베팅업 217 19.02.07
16573 호텔업 구인광고에 대하여..(2) 베팅업 200 19.02.07
16572 메이드의 권리..라..(2) 베팅업 175 19.02.07
16571 메이드 권리를 위해서 ...(5) 매이드 231 19.02.05
16570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1) 행복한인생 131 19.02.03
16569 우와 어떤개념 충만한분이 구인란에 급여올리라고 글올렸네요(3) 이게모라고 386 19.01.31
16568 채용란에 업체명 옆에 s가 뭔지요??(2) 경복궁 303 19.01.31
16567 한마디만할게(6) 뜨면지기마련 705 19.01.19
16566 보라군님 글삭튀?(3) 스포네 358 19.01.17
16565 호텔 관리자 인데 209근로시간 때문에 힘드네요(9) bricks2016 647 19.01.14
16564 아래글 댓글쓰신 사장님 보세요.(16) 스포네 618 19.01.11
16563 업주님들에게.(6) 산마을청년 649 19.01.05
16562 요즘 베팅 일자리 왜 이렇게 없나요?(3) 수달777 570 18.12.23
16561 니네 일부러 그렇지..?(4) koben2 751 18.12.17
16560 영업장네 특히 엘리베이터에 침뱃는행위 이거해결방법좀..(10) 락을위하여 457 18.12.11
16559 선배님들 질문드립니다 부식비관련(3) 핫바디 718 18.11.24
16558 해당 글은 블라인드처리 되었습니다. 호텔쏠776 75 18.11.18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