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3.22 (금)
    • 서울시
    • 5°C
    • 03.22 (금)
    • 경기도
    • 7°C
    • 03.22 (금)
    • 인천시
    • 6°C
    • 03.22 (금)
    • 대구시
    • 9°C
    • 03.22 (금)
    • 대전시
    • 8°C
    • 03.22 (금)
    • 광주시
    • 9°C
    • 03.22 (금)
    • 부산시
    • 14°C
    • 03.22 (금)
    • 울산시
    • 11°C
    • 03.22 (금)
    • 경상북도
    • 4°C
    • 03.22 (금)
    • 강원도
    • 7°C
    • 03.22 (금)
    • 충청북도
    • 6°C
    • 03.22 (금)
    • 전라북도
    • 7°C
    • 03.22 (금)
    • 전라남도
    • 6°C
    • 03.22 (금)
    • 제주자치도
    • 9°C
    • 03.22 (금)
    • 경상남도
    • 12°C
(마감) 숙박업소를 찾는 고객에게 절대 말할 수 없는 비밀! (~11/17)
호텔업등록일2016.10.31 19:18:52조회968
	
------------------본 이벤트는 마감되었습니다.--------------------

 

숙박업소를 찾는 고객에게 절대 말할 수 없는 비밀 무엇이 있을까요?


흥미로운 질문을 외국의 한 사이트에서 진행한 적이 있어 그대로 벤치마킹해봅니다.


호텔업 회원여러분, 우리 호텔을 찾는 고객에게 감추고 싶은? 말할 수 없는 비밀은 무엇이 있나요?



*본 포스터는 호텔업 운영진과 상관없이 웃자고 한말입니다 ^^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1천 포인트 지급 및 우수상 3분을 뽑아 3천 포인트를 지급해드립니다.


마감은 11월 17일까지 포인트지급은 18일날 일괄 지급합니다.


많은 참여부탁드립니다 ^^

 

 

 

​[출처: 중앙일보] 호텔 직원들이 말해주지 않는 비밀​​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는 질의응답 사이트 쿼라 피드(Quora feed)를 이용해 호텔 직원들의 응답을 모아 ‘호텔 직원이 당신에게 말하지 않는 비밀’에 대해 소개했다.

 

1, 호텔 직원들은 모든 것을 들을 수 있다.

파하드 아킬(Farhad Aqeel)은 “호텔 직원들은 투숙객이 TV볼륨을 높이는 것 등 객실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들을 들을 수 있다”고 답했다.

 

2. 직원들은 당신이 무슨 일을 하든 상관하지 않는다.

직원들은 호텔의 모든 것을 들을 수 있지만 당신이 무엇을 하는지에는 신경 쓰지 않는다. 스테이시 진(Stacy Jean)은 “당신이 알맞은 금액을 지불하고 객실의 물건들을 손상 입히지 않는다면 우리는 손님이 하는 일들에 대해 신경 쓰지 않는다. 우리는 도덕적 판단을 위해 일을 하는 것이 아니라 돈을 벌기 위해 있는 것이다”고 말했다.

 

3. 침대의 시트는 깨끗하지 않을 수도 있다.

스테이시 진은 “호텔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일반적으로 저렴한 호텔의 매니저와 주인은 직원들에게 침대 시트가 깨끗해 보이는지 확인하게 한다. 그리고 겉보기에 깨끗하다면 청소부에게 시트를 팽팽하게 당겨 정리하고 마무리하게 한다”고 했다.

 

4. 침대는 난장판이 되기도 한다.

브렌트 데커(Brent Decker)는 “우리는 1년에 침대 매트리스를 여러 번 바꾸는 경우도 있다. 종종 쏟아진 와인, 체액, 각종 쓰레기 등으로 물들기 때문이다. 한번은 방에서 원숭이를 죽이는 남성을 본 적도 있다”고 했다.

 

5. 호텔에서 사람이 죽기도 한다.

스테이시 진은 “직원들에게 호텔에서 일하면서 겪은 가장 무서웠던 순간을 물어보면 ‘누군가가 객실에서 죽었을 때‘라고 대답한다”며 “사람들은 호텔에서 사람이 죽기도 한다는 사실을 알아차리지 못한다”고 말했다.

 

6. 객실에서 소지품을 잃어버리지 마라.

마르코 스콜라리(Marco Scolari)는 “호텔에서 귀중품을 절대 잃어버리지 마라. 만약 잃어버린다면 바로 보안 팀에 연락해라. 손님이 분실한 귀중품들은 직원이나 다른 손님이 몰래 챙기는 경우가 많다”

 

7. 객실의 유리잔 사용을 가급적 피해라

익명의 호텔 관계자는 “방에 제공된 유리컵을 사용하지 마라. 이 유리컵들은 깨끗하게 세척된 것이 아니다. 유리컵에서 레몬이나 라임 향, 혹은 신 맛이 난다면 가구용 광택제가 들어갔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8. 객실에서 발생한 일들에 대해 말하지 않는다.

한 호텔 직원은 “호텔 직원들이 공통적으로 말하는 것은 ‘객실 안에서 일어난 일에 대해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심지어 객실에서 마약 거래, 살인, 체포 등의 사건이 발생해도 절대 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297 (마감) 1월 마지막 주 이벤트, '아저씨들 신조어'! (~1/31까지)(45) 호텔업 238 19.01.25
296 (마감) 이용후기 활용법 (~1/21)(39) 호텔업 267 19.01.15
295 (마감) 나만의 컴플레인 대처법! (~1/18)(43) 호텔업 291 19.01.11
294 (마감) 새해맞이 사행시 이벤트! (~1/11)(46) 호텔업 253 19.01.04
293 (마감) 2018 크리스마스 이벤트 (~12/28까지)(31) 호텔업 303 18.12.24
292 (마감) 2018년 나만의 소확행은? (~12/21까지)(48) 호텔업 349 18.12.14
291 (마감) <12월 전문가이벤트>2019 기해년 목표&계획(~12/13) (50) 호텔업 641 18.12.06
290 (마감) <12월 첫째주 전문가이벤트> 나만의 청소스킬!(~12/10)(16) 호텔업 273 18.12.03
289 (마감)내맘대로중국어사전 1주차 (~12월 3일까지)(14) 호텔업 358 18.11.26
288 (마감) <11월 4주차 잼이벤트> 소설이벤트(~11/26까지)(19) 호텔업 278 18.11.19
287 (마감) <11월 3주차 전문가이벤트> 웰컴투코리아! (~11/20까지)(20) 호텔업 281 18.11.12
286 (마감)<11월 2주차 특별이벤트> [수능아, 수능아!] (~11/16)(45) 호텔업 366 18.11.09
285 (마감)[전문가이벤트]만실을 만들기 위한 나만의 스킬x3!(~11/12)(47) 호텔업 455 18.11.02
284 (마감) HAPPY HALLOWEEN! 할로윈 이벤트!(~10/31까지)(19) 호텔업 366 18.10.25
283 (마감) 우리나라 영토에 대한 이야기 이행시짓기 이벤트!(~10/26)(48) 호텔업 402 18.10.18
282 (마감) 위생점검 시즌 시작! 어떻게 준비하고 계신가요?(10/22까지)(24) 호텔업 466 18.10.10
281 (마감) Hello Winter! 월동준비 이벤트(~10/12까지)(38) 호텔업 429 18.10.05
280 (마감) 2018년 마무리 가즈아! 이벤트 + 한글날 기념 보너스 문제(~10/10까지)(54) 호텔업 400 18.10.01
279 (마감) 추석맞이 특별이벤트! 디제이! 볼륨 최대로~ (9월 28일까지)(61) 호텔업 399 18.09.19
278 (마감) 몰카와의 전쟁! 몰카예방법 공유하기(9/19까지)(17) 호텔업 374 18.09.12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