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안면인식 서비스로 1분 안에 체크인 가능하게 해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안면인식 서비스로 1분 안에 체크인 가능하게 해

    세계적인 호텔 체인 업체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 그룹과 협력하여 여행 서비스 플랫폼 플리기(Filggy)를 활용한 안면 인식 서비스를 7월부터 시범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서둘러야! 9월부터 과태료 부과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서둘러야! 9월부터 과태료 부과

    숙박업 등 19개 업종을 대상으로 지난해 1월부터 실시된 ‘재난책임배상보험’ 과태료 의무가입 유예기간이 8월 31일까지로 연장됐다. 재난및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미가입 시에는 일수에 비례해 최저 30만 원~최고 300만 원의 과태료가 9월부터 부과될 예정이다.
  • 금융권, 숙박업 관리업종에 포함시켜

    금융권, 숙박업 관리업종에 포함시켜

    금융권에 따르면, 최근 금융감독원이 전 은행에 자영업자 대출 중 여신 규모, 여신 증가율, 업종 중요성을 고려해 3개 이상의 업종을 관리업종으로 지정하도록 했다. 이에 각 금융권은 공통적으로 음식업, 숙박업, 부동산임대서비스업을 관리업종에 포함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 울산시, 호텔 객실 수 늘렸더니 외국인 관광객도 증가

    울산시, 호텔 객실 수 늘렸더니 외국인 관광객도 증가

    호텔 인프라를 개선했더니 관광객이 증가했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울산시는 7월 19일, ‘2018년 상반기 울산지역 여행사 주관 관광객 현황’ 분석 결과를 발표하면서,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 동기(2,979명)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한 7,953명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 일본 브랜드 호텔, 한국 진출 가속화

    일본 브랜드 호텔, 한국 진출 가속화

    각종 분야의 일본계 브랜드들이 국내 시장에서 점차적으로 입지를 넓히고 있다. 특히 숙박업계에서는 일본의 중저가 비즈니스호텔 브랜드를 중심으로 한국 진출이 소리소문 없이 가속화되고 있다.
  • 최초의 럭셔리 우주호텔, 오로라 스테이션

    최초의 럭셔리 우주호텔, 오로라 스테이션

    몇 년 전, 우주여행의 상품화가 본격화되고 있다는 소식은 상상의 나래를 펼쳤던 어릴 적 추억이 곧 현실이 된다는 기대감을 갖게 했다. 그리고 지난 4월, 미국의 오리온 스팬(Orion Span)이라는 회사에서 우주호텔을 개발, 상품 예약에 들어갔다.
  • 농어촌민박, 월 1회 이상 소독 실시 등 규정 강화

    농어촌민박, 월 1회 이상 소독 실시 등 규정 강화

    농림축산식품부가 7월 18일 농어촌정비법 시행규칙을 개정을 선포했다. 해당 시행규칙은 19일부터 공포·시행되며 위생 관리기준을 구체화됐다.
  • DMZ 중심의 지역관광 거점 계획, 숙박업소 활력 기대 모아

    DMZ 중심의 지역관광 거점 계획, 숙박업소 활력 기대 모아

    정부가 비무장지대(DMZ)를 평화관광의 거점으로 육성해 지역 경제 회복에 집중을 가하겠다고 나섰다.
  • 인공지능(AI) 서비스, 호텔로 온다

    인공지능(AI) 서비스, 호텔로 온다

    인공지능(AI) 서비스가 실생활에 빠르게 확산되면서 국내 호텔 객실까지 문을 두드리기 시작했다. 주로 집이나 차 안에서 상용화되던 AI서비스가 기업간(B2B) 영역으로 확대되고 있고 최근 편의점 업계까지 진출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2019년 최저임금 시급 8,350원으로 의결

    2019년 최저임금 시급 8,350원으로 의결

    최저임금위원회는 지난 7월 14일 오전 10시부터 새벽 4시 40분까지 정부세종청사에서 전원회의를 개최한 결과 2019년 적용할 최저임금 수준(안)을 시급 8,350원으로 의결했음을 밝혔다. 이는 2018년의 7,530원보다 820원(10.9%) 인상된 수준으로, 월 단위로 환산(주 40시간 기준 유급주휴 포함, 월 209시간) 시 174만 5,150원으로 전년 대비 17만 1,380원이 인상된 것이다.
  • 강원도, 올해 상반기 방문객 1천만 명 늘었다

    강원도, 올해 상반기 방문객 1천만 명 늘었다

    16일 강원도가 밝힌 ‘2018년 상반기 주요관광지점 방문객 통계분석’에 따르면, 올해 강원도에 방문한 국내외 관광객이 작년 대비 989만명(24.1%)이 늘어난 5,091만 명으로 조사됐다. 내국인 관광객은 4,825만 명(전년 대비 22.3%가 증가), 외국인 관광객은 266만 명(전년 대비 69.9% 증가)이다.
  •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 중심 숙박관광 활성화 추진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 중심 숙박관광 활성화 추진

    군산근대역사박물관에 따르면 여름철 관광성수기를 맞아 전일 야간 무료 개방과 주말 문화 행사를 운영한다.시민과 관광객들이 야간까지 머무르며 즐기는 체류형 관광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며, 주제는 '밤을 깨우는 박물관, 근대로 가는 문을 열다'으로 설정해 군산시 숙박업계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 16일부터 서울 숙박업소 '불법촬영' 집중 점검

    16일부터 서울 숙박업소 '불법촬영' 집중 점검

    서울지방경찰청은 7월 16일부터 서울 시내 숙박업소 대상으로 불법 카메라 단속을 실시한다. 경찰은 숙박업소가 민간시설이고 업소 수가 많아 단기간 전수점검이 어렵다는 점을 감안해 숙박업소 측에 민간탐지업체를 활용해 자체점검을 강화하도록 요청했다.
  • 익산시, 전국체전 대비 숙박시설 질 높인다

    익산시, 전국체전 대비 숙박시설 질 높인다

    전라북도 익산시가 오는 10월에 있을 제99회 전국체전과 제38회 전국장애인체전을 대비해 숙박시설과 먹거리의 질을 향상시켜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숙박업소의 편의시설 확충, 위생과 청결, 친절한 응대를 위해 지도점검을 강화하고 숙박요금 과다 징수를 근절할 수 있도록 명예공중위생감시원을 활용해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 자연휴양림 숙박시설,  여름 휴가철 치솟는 인기

    자연휴양림 숙박시설, 여름 휴가철 치솟는 인기

    여름철 휴가지로 국립자연휴양림이 높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 여수시, 휴가철 숙박업소 위생상태 특별점검

    여수시, 휴가철 숙박업소 위생상태 특별점검

    여수시가 여름철 시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한 공중위생업소 특별점검에 나섰다. 특별점검은 7월 초부터 9월 28일까지 지역 숙박업소와 목욕업소 등 546곳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다
  • 대구시, 중국 단체관광 유치 활로 뚫다

    대구시, 중국 단체관광 유치 활로 뚫다

    대구시가 중국 단체관광객 유치의 활로를 뚫었다. 수학여행단, 문화·예술교류, 지역축제, 대구관광지 투어 등이 결합된 신 관광상품을 출시, 중국 특수목적 관광객 유치를 성사시켰다. 그 결과로 7월 12일부터 중국 현지에서 수학여행단, 국제음악콩쿨대회 참가단, 치맥페스티벌 연계 이벤트 체험단 등 약 460여 명이 특수목적 관광으로 대구를 찾게 된다.
  • SK네트웍스, 여수에 캡슐호텔 오픈한다

    SK네트웍스, 여수에 캡슐호텔 오픈한다

    SK네트웍스 워커힐 호텔앤리조트가 8월 1일 여수시에 캡슐호텔 다락휴(休)를 오픈한다. 이전 캡슐 호텔에 럭셔리함이 더해져 고급 서비스, 정보 교류와 교통 편의성까지 더해져 새로운 여행자 플랫폼으로 자리잡을 예정이다.
  • 대구시, 2021 세계가스총회 대비 부족한 숙박시설 확충

    대구시, 2021 세계가스총회 대비 부족한 숙박시설 확충

    대구시가 2021세계가스총회(WGC2021) 등 대규모 행사를 대비해 부족한 숙박시설을 2020년까지 일반호텔 30개소 800실을 추가로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 숙박업도 이제 벤처기업

    숙박업도 이제 벤처기업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5월 29일, 벤처기업 업종 규제를 대폭 완화하는 ‘벤처기업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공포·시행했다. 이에 숙박업도 이제부터 벤처기업으로 인정받을 수 있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