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3.25 (월)
    • 서울시
    • 10°C
    • 03.25 (월)
    • 경기도
    • 12°C
    • 03.25 (월)
    • 인천시
    • 12°C
    • 03.25 (월)
    • 대구시
    • 12°C
    • 03.25 (월)
    • 대전시
    • 13°C
    • 03.25 (월)
    • 광주시
    • 13°C
    • 03.25 (월)
    • 부산시
    • 13°C
    • 03.25 (월)
    • 울산시
    • 15°C
    • 03.25 (월)
    • 경상북도
    • 13°C
    • 03.25 (월)
    • 강원도
    • 6°C
    • 03.25 (월)
    • 충청북도
    • 12°C
    • 03.25 (월)
    • 전라북도
    • 13°C
    • 03.25 (월)
    • 전라남도
    • 12°C
    • 03.25 (월)
    • 제주자치도
    • 11°C
    • 03.25 (월)
    • 경상남도
    • 13°C

업계뉴스

일산 모텔 화재로 대피하던 남녀 추락사

호텔업 | 2012-09-04

일산 모텔 화재로 대피하던 남녀 추락사

 

성탄절 파티 하려고 촛불 켰다가 그만

 

25일 새벽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의 한 모텔에서 불이 나 투숙객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는 성탄절을 맞아 옆방에서 있었던 촛불 이벤트가 원인이 된 것으로 드러났다. 일산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5분께 백석동의 한 모텔 8층에서 불이 나 투숙객 P모 씨(45) S모 씨(39·여)가 비상용 완강기를 타고 내려오다 추락해 사망했다.

 

모텔에 투숙했던 이들은 같은 층 다른 방에서 불이 나자 황급히 창문을 깨고 나가 완강기를 타고 내려오다 추락사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완강기를 사용할 때 가슴 쪽에 벨트를 끼우지 않고 손으로 잡고 내려오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발견 당시 불이 P씨 일행의 방과 복도에는 번지지 않은 상태였다" "화재 비상벨이 울리자 당황해 판단을 잘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방에 촛불을 켜고 잠이 든 사이에 소파에 옮겨붙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일산 경찰서는 처음 불이 난 방에 투숙했던 남녀를 불러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불은 모텔 8층 내부를 모두 태우고 2,00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30분 만에 꺼졌다. 투숙객 중 4명은 연기를 들이마셔 근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다른 기사 더보기

목록 전체보기

기사제보
이름*
이메일
내용*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