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2.17 (일)
    • 서울시
    • -2°C
    • 02.17 (일)
    • 경기도
    • -3°C
    • 02.17 (일)
    • 인천시
    • -5°C
    • 02.17 (일)
    • 대구시
    • 2°C
    • 02.17 (일)
    • 대전시
    • -2°C
    • 02.17 (일)
    • 광주시
    • -2°C
    • 02.17 (일)
    • 부산시
    • 3°C
    • 02.17 (일)
    • 울산시
    • 2°C
    • 02.17 (일)
    • 경상북도
    • 2°C
    • 02.17 (일)
    • 강원도
    • -4°C
    • 02.17 (일)
    • 충청북도
    • -4°C
    • 02.17 (일)
    • 전라북도
    • -1°C
    • 02.17 (일)
    • 전라남도
    • 0°C
    • 02.17 (일)
    • 제주자치도
    • 4°C
    • 02.17 (일)
    • 경상남도
    • 1°C
익명수다방

커뮤니티운영정책

참 살다보니 이런일도 생기고ㅋㅋㅋ
익명등록일2017.04.01 01:28:08조회1,387

	

 

어제 상당산성에 보리밥먹으러 갔다가 화장실에

갔는데 휴지걸이 위에 번쩍번쩍한 장지갑이 하나 놓여있길래 깜짝 놀라서 내용물을 확인해 봤더니.. 왠 조폭같이 머리가 짧고 우락부락한 주민등록증에, 신용카드는 없었지만 10만원권 수표 30장과 5만원 신권 20장이 들어있음;;

화장실에서 일보는데 10분정도 걸리니까...

찾으러 오겠지 했는데, 10분을 초과해서 15분이 돼도 안오더라. 그래서 잠시 갈등하면서 기다리다가.... 밖을 나왔는데 참 갈등되는거임. 요즘 10만원짜리도 현찰 취급받고 그냥 대충 서명해도 쓸 수 있는데...

장시간의 마음의 갈등을 접고 파출소로 감ㅋㅋㅋ

가서 경위 설명하고 연락처와 성명적고 가려고 하는데,옆에서 통화하던 여순경이 저보고 잠깐만요... 하는거임. 지금 그 지갑 분실자가 연락와서 오고 있으니 조금만 기다리시라고.법적으로 보상 받을 수 있으니까 잠깐만 계시라고 해서 좀 멋적었지만 기다렸다? 5분정도 있으니까 느긋하게 들어오는 풍채좋은 조폭.... 이 아니고 스님이신곀ㅋㅋㅋㅋㅋㅋ

그 분이 저에게 정말 감사하다고 사례하겠다고 하시면서, 지금 이 돈은 당장 써야 하니까 오늘 내로 입금해 드리겠다고 하길래, 전 스님 돈은 별로 받고 싶지 않다고 그냥 좋은 일에 쓰시라고 하고 나왔다.... 기분이 끼모찌 했음. 

차를 타려고 가고 있는데 그 스님이 잠깐만요하면서 뛰어오시는겨.. 이렇게 가시면 자기가 마음이 참 불편하니까 제발 계좌번호 좀 불러주시라고,

조금은 사례해야 자신도 마음이 편하고 그러니 너무 부담갖지 마시라고 말씀하시길래,

계좌번호 가르쳐 드리고 집으로 왔음. 

3시간이 지난후에 핸드폰에 문자가 왔길래 봤더니

누구님께서 150만원을 입금하셨습니다.

라는 문자가 떴습니다.이거 참...개이득인가ㅋㅋㅋㅋ

난 대충 20~30만원 정도 보내겠구나 싶었는데

아이폰을 몇대나 살 정도의 큰 금액을 보니까 솔직히 이건 좀 아니다 싶었음... 그래서 다음날 파출소에 가서 순경에게 이런 저런 말씀드리면서 돈 돌려드려야 할거 같은데 그 분 어디 절에 소속된 분이시냐고 물었더니, 순경이 웃으면서 그냥 쓰시지 그래요?

그 스님이 혹시 제가 다시 찾아올까봐 절대 말해주지 말라고 했단다. 나는 좀 이상한 생각이 들드라.....

그래서 계속 말해주시라고 그 순경에게 졸랐더니...

 

 

 

 

 

 

 




그 절 이름이 만우절이라고 말씀하시더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5099 호텔업 사이트 변화 할까? 익명 21 TODAY
5098 (6) 익명 134 19.02.15
5097 포인트 쇼핑몰 살려주세요.(6) 익명 66 19.02.14
5096 어이쿠야...(2) 익명 136 19.02.14
5095 님들 주간에 무슨일 하심?(6) 익명 258 19.02.12
5094 진짜어이없네 ㅋㅋ (6) 익명 345 19.02.11
5093 포인트 쇼핑물 (18) 익명 158 19.02.10
5092 한파(8) 익명 170 19.02.09
5091 벌써 설날도 지났네요(7) 익명 195 19.02.08
5090 로또당첨됬어요(10) 익명 271 19.02.08
5089 날씨가 추워집니다(6) 익명 64 19.02.08
5088 새해복많이받으세요(4) 익명 38 19.02.08
5087 명절 집에 못 가시고 수고 하시는 님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5) 익명 150 19.02.05
5086 주차장 보험 들었는지 확인 하셨어요?(11) 익명 249 19.02.04
5085 요즘 컨테이너 하우스 좋아졌네요(8) 익명 281 19.02.03
5084 설날 쉬신가요?(5) 익명 266 19.02.01
5083 앞으로 생수사먹을때(10) 익명 324 19.01.31
5082 칸부로진 밉다(5) 익명 190 19.01.31
5081 님들 가위바위보 (10) 익명 160 19.01.29
5080 이거보이나(7) 익명 348 19.01.27
주식회사 야놀자에프앤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8길 42, 4층 | 대표이사: 김진정 | 사업자등록번호: 211-88-88337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3287호 | 직업정보: 안양 2009-11호 | 고객센터 1644-7896 | Fax : 02-558-4337
Copyright ⓒ Yanolja F&G Corp. All Right Reserved.